경기도여성가족재단, 4월부터 디지털성범죄 피해자 등에 전문 심리상담 지원

0
44

경기도여성가족재단 경기도디지털성범죄피해자원스톱지원센터가 4월부터 디지털성범죄 피해자나 피해자 가족에게 즉각적이고 전문적인 심리상담을 지원한다.

 

센터가 올해 새롭게 운영하는 ‘심리치유 지원 서비스’는 긴급·위기 개입이 필요한 디지털성범죄 피해자 및 피해자 가족에게 전문 심리상담사가 즉각적으로 상담을 제공하고, 전문적 디지털성범죄 예방 교육까지 지원하는 내용이다.

 

기존에는 센터에서 피해 상황 접수 시 초기 상담을 통해 피해자를 안정시키고 피해 상황 등을 파악해 심층 상담이 필요한 경우 상담복지기관으로 연계해왔다. 그러나 이 과정에서 장기간 대기하는 사례들이 있어 센터 자체적으로 3월까지 전문상담사 10명을 모집할 계획이다.

 

모집 신청은 3월 13일부터 27일까지 경기도여성가족재단 교육포털(http://edu.gwff.kr/)에서 할 수 있고, 3월 30일 서류심사 및 4월 5일 면접 심사를 통해 4월 7일 최종 선정 결과를 발표한다.

 

선정된 협력 상담사에게는 디지털성범죄상담을 위한 기본교육 및 보충 교육이 제공되며, 4월부터 12월까지 피해자접수 시 협력 상담사에게 사례가 배정된다. 상담은 경기도디지털성범죄피해자원스톱지원센터 내 상담실에서 진행되며, 피해자 접근성을 고려해 경기도 전역에 찾아가는 상담 서비스도 제공한다. 경기도디지털성범죄피해자원스톱지원센터는 ‘심리치유 지원 서비스’ 외에도 ‘법률 구조’, ‘심리치료(의료지원)’ 등도 제공하고 있다.

 

정정옥 경기도여성가족재단 대표이사는 “디지털성범죄로 인한 피해자가 갈수록 늘어감에 따라 디지털성범죄 피해자를 위해 적극적이고 다양하게 지원하고자 노력하고 있다”며 “경기도디지털성범죄피해자원스톱지원센터에서 2023년부터 새로 도입하는 ‘심리치유 지원 서비스 사업’을 통해 디지털성범죄 피해자와 가족의 일상 회복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경기도민(거주, 재직, 재학)이라면 누구나 전화 상담(1544-9112)과 카카오톡 채널(031cut), 전자우편(031cut@gwff.kr)을 통해 디지털성범죄 피해 상담 지원, 삭제 및 모니터링 지원, 수사 및 법률 지원, 전문심리상담 및 의료 지원 등 맞춤형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출처 : 경기도여성가족재단

회신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