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새 단장한“남산안내센터”에서 편리한 남산 나들이 도와드려요

0
88

서울의 대표적인 랜드마크로 유명한 남산에 ‘남산안내센터’가 정식 개장했다.

서울특별시(이하, 서울시) 중부공원여가센터는 그동안 임시 안내센터로 사용하던 남산공원 정상 인근 남산서울타워 순환버스(01번) 정류장 앞에 위치한 공간을 재정비하여 ‘남산안내센터’로 새단장했다.

남산은 살아있는 자연과 함께 서울의 아름다운 모습을 한눈에 내려다 볼 수 있는 곳으로 서울 시민들의 휴식 공간이자 외국인들의 관광명소로 널리 알려진 곳이다.

‘남산안내센터’는 자문회의와 리모델링을 거쳐 방문객들이 더욱 편리하게 남산을 이용할 수 있는 공간으로 거듭났다. 방문객들을 맞이할 수 있는 안내데스크를 포함하여 영유아를 동반한 가족이 이용할 수 있는 가족휴게실&수유실이 마련되어 있으며 응급상황에 대비한 AED 심장 제세동기와 남산공원 지리와 정보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안내 지도가 구비되어 있다. 공원안내뿐만 아니라 서울시 전반에 걸쳐 관광에 필요한 정보들을 안내받을 수 있어 방문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 남산안내센터는 매주 화요일~일요일까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되며 월요일은 내부 환경정비로 인해 휴관이다.

또한 휠체어 이용자도 통행할 수 있도록 안내센터 왼편에 휠체어 전용 경사로가 완만하게 마련되어 있으며 영유아를 동반하거나 휠체어가 필요한 시민이 동행했을 경우 대여자 정보 확인 후 안내센터에서 유아차와 휠체어 대여가 가능하다.

‘남산안내센터’는 시민 자원봉사자들 중심으로 운영되고 있다. 코로나19 장기화 이후 일상 회복에 따라 남산을 찾는 내·외국인들이 많아지면서 안내센터 내 외국어 소통이 가능한 자원봉사자를 추가 모집·배치하였다. 자원봉사자들은 공원 방문시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여 공원 이용 불편을 최소화할 예정이다.

○ 자원봉사에 참여하는 시민들은 직장에서 은퇴한 봉사자를 비롯해 현재 무역 회사에서 근무하고 있는 봉사자까지 봉사활동에 열정을 가진 다양한 시민들이 각자의 재능과 능력을 발휘하면서 의미 있는 봉사활동 참여로 남산 안내센터 운영에 큰 보탬이 되고 있다.

○ 또한 남산안내센터에서 활동하는 자원봉사자들은 영어, 중국어 등 외국어로 기본적인 소통이 가능해 외국인 방문객들이 보다 편안하게 안내를 받을 수 있다.

○ 현재 안내센터에서 활동할 신규 자원봉사자를 모집중에 있으며 서울시 누리집(https://www.seoul.go.kr/) 내 고시공고 게시판을 통해 모집에 대한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서울시 중부공원여가센터 하재호 소장은 “남산은 서울에서도 손꼽히는 명소이자 해외 여행객들의 필수 관광 코스 인만큼 많은 여행객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남산을 찾는 방문객이 보다 편리하게 공원을 이용하고 뜻깊은 추억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말했다

 

출처 : 중부공원여가센터 공원여가과

회신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